최준희, 최진실 딸 최준희 셀프웨딩 사진 화제...루푸스병 투병중
최준희, 최진실 딸 최준희 셀프웨딩 사진 화제...루푸스병 투병중
  • 온라인뉴스팀
  • 승인 2019.06.10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준희, 최진실 딸 최준희 셀프웨딩 사진 화제

최준희 루푸스병 투병 사실, 정상 수치로 회중

고(故) 최진실씨의 딸 최준희가 셀프 웨딩 사진을 공개해 화제가 되고 있다.

최진실 딸 최준희가 셀프웨딩 사진을 공개했다. ⓒ 최준희 인스타그램
최진실 딸 최준희가 셀프웨딩 사진을 공개했다. ⓒ 최준희 인스타그램

최준희는 지난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愛より貴いものはない(사랑보다 값진 것은 없다)”라는 글과 함께 웨딩 사진 한 장을 게재해 화제가 됐다.

사진 속 최준희는 웨딩드레스를 입고 남자친구와 입을 맞추는 코를 맞대고 부케에 베일까지 착용해 결혼을 계획한 것 아니냐는 추측까지 나오고 있다.

올해로 17세인 최준희는 남자친구와의 특별한 추억을 만들기 위해 웨딩 사진을 찍은 것으로 풀이된다.

한편 최준희는 지난 2월 루푸스병 투병 사실과 열애 사실을 고백한 뒤, 지난 7일 루푸스 병의 수치가 정상으로 돌아왔다며 그간 곁을 지켜 준 남자친구에게 고마움을 전한 바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