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에 세계적 수준 의료부품 공장 완공
장성에 세계적 수준 의료부품 공장 완공
  • 윤용기 기자
  • 승인 2017.03.28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이비메디컬(주), 28일 나노산단서 준공
▲ 장성 나노산업단지에 완공된 이비메디컬(주)은 올해 매출 200억 원과 신규 고용 50명 창출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장성 소재 에이비메디컬(주)(대표 김영균)이 28일 장성 나노산업단지 3천987㎡에 세계적 수준의 의료기기(GMP) 제조시설을 완비한 공장을 준공했다.

에이비메디컬(주)은 전남생물산업진흥원 나노바이오연구센터 입주기업으로 의료기기 분야 유망 중소기업으로 성장했다. 지난 2013년 6월 전라남도와 투자 MOU를 체결, 50억 원을 들여 3년여만에 의료부품 공장을 완공한 것이다.

에이비메디컬(주)은 2013년 국제인증규격인 ISO 13485와 체외진단의료기기(CE-IVD) 인증을 취득해 수출기업으로서 기반을 다졌고, 현재는 브라질, 이집트, 도미니카 등 10여 나라에 수출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100만 달러 수출탑을 수상한 전남의 유망 수출기업이다.

특히 진공채혈관의 3대 필수기술인 자체시약제조 능력과, 의료 수준의 부품사출기술, 고속정밀분사 및 진공조립기술을 확보해 대한적십자혈액원을 비롯한 전국 30여 곳의 대학 병원 및 의료기관에 진공채혈관을 비롯한 의료기기를 공급하고 있다.

에이비메디컬(주)의 주력 제품인 진공채혈관은 의료 현장에서 채혈을 용이하고 위생적으로 하기 위해 투명한 튜브에 각종 시약과 젤 등을 미리 충진하고 채혈량에 따라 진공을 설정해 밀봉한 일회용 채혈기다.

에이비메디컬(주)은 이번 공장 준공을 계기로 2018년 수출 120억 원을 포함, 전체 매출 200억 원과 신규 고용 50명 창출을 기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