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도립미술관개관준비단장’ 공모
전남도,‘도립미술관개관준비단장’ 공모
  • 윤용기
  • 승인 2020.02.03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 미술문화 진흥’ 총괄지휘자 선발
개관 후엔 ‘도립미술관장’ 업무 운영
구)광양역사 부지에 2018년 7월 건립공사를 시작해 올 7월 준공 예정인 전남도립미술관 투시도,
구)광양역사 부지에 2018년 7월 건립공사를 시작해 올 7월 준공 예정인 전남도립미술관 투시도,

전라남도가 도립미술관 개관업무와 개관 후 미술문화 진흥과 도민 참여형 미술관 운영 업무를 총괄하는 지휘자를 선발한다.

전남도는 전남도립미술관을 이끌 ‘도립미술관개관준비단장’을 개방형직위로 공개 모집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에 선발된 도립미술관개관준비단장은 미술관 운영·발전계획 수립․시행, 미술작품 및 자료 수집․전시 등 도립미술관 개관업무를 총괄하게 된다.

또한 올 하반기 도립미술관을 개관하면 ‘도립미술관개관준비단장’은 ‘도립미술관장’으로 직위명을 바꿔, 전남 미술문화 진흥과 도민 참여형 미술관 운영 업무를 수행한다.

원서 접수는 2월 11일부터 17일이며, 서류전형과 면접시험을 거쳐 3월 중 최종 합격자를 발표한다. 임기는 2년이고, 근무실적 등에 따라 총 5년 범위에서 연장할 수 있다.

응모 절차와 자격 등 자세한 내용은 전라남도 누리집(www.jeonnam.go.kr)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전남도 관계자는 “동부권에 새로 건립될 도립미술관의 성공적 개관과 안착을 위해 역량과 열정을 갖춘 분들의 많은 관심과 응모를 바란다”고 말했다.

도립미술관은 전남 미술문화를 발전시키고, 도민들에게 수준 높은 작품관람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지난 2015년 부지를 광양시(구,광양역사)로 선정하고, 2018년 7월 건립공사를 시작해 올 7월 준공 예정이다.

전라남도는 최근 허련의 ‘소치의고산수팔경(小癡擬古山水八景·1866년 작)’과 김환기의 ‘항구(1966년 작)’, 천경자의 ‘아프리카 마켓(1969년 작)’과 같은 미술사적 의미가 큰 전남 출신․연고 작가의 대표작품들을 구입하며 개관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