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중당, 광주광역시장 후보로 윤민호 광주시당 위원장 확정
민중당, 광주광역시장 후보로 윤민호 광주시당 위원장 확정
  • 정선아 기자
  • 승인 2018.02.13 1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민호 "촛불과 오월의 만남으로 광주시민의 삶을 바꾸는 정치혁명을 이루겠다”

민중당 광주시당은 11일, 지방선거 후보자 1차 선출선거를 마치고, 광주광역시장 후보로 윤민호 광주시당 위원장을 확정했다.

광주광역시장 후보로 단독 입후보한 윤민호 민중당 광주시당 위원장이 98.2%의 찬성률로 확정되었고, 광주광역시의회 비례후보로 한연임(전국학교비정규직노동조합 광주지부장) 후보를 확정했다.

광주광역시 시의원 후보로는 이은주(6대 서구의회 부의장, 서구 제2선거구), 이미옥(광주광역시의원, 광산구 제2선거구) 후보가 당선되었다.

이외에도 각 구의 기초의원 후보 17명(동구2명, 서구4명, 북구6명, 광산5명)도 확정되었다.

윤민호 당선인은 "압도적인 지지와 격려를 보내주신 민중당 당원들의 마음과 뜻을, 감사함과 동시에 무겁게 받겠다”면서 "촛불혁명 이후 내 삶을 바꾸는 새로운 정치를 갈망하는 광주시민들의 뜻을 받아 촛불혁명 이후 치러지는 첫 선거에서 민중당이 내 삶을 바꾸는 정치혁명을 주도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광주가 더 이상 자신들의 정치적 이해득실에 따라 끊임없이 이합 집산하는 철새 정치인들의 둥지가 되어서는 안 된다”며 “오월과 촛불의 성과가 민중들의 삶속으로 스며들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는 기성 정당이라는 흘러간 물이 아닌 민중당이라는 새로운 물로 정치혁명의 물레방아를 돌리자”고 주장했다.

한편, 민중당 광주시당은 지난 1월 22일 선거 공고를 시작으로 2월 10일까지 지방선거 후보자 1차 선출과정을 진행했다. 총 유효선거권자 3,992명 중 2,385명이 투표에 참여하여 60%의 투표율을 보였다. 미선출 선거구는 추가 모집 과정을 거쳐 3월에 2차 후보 선출선거를 진행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