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주선 당선자, “약속드린 백배, 천배의 노력 할 터”
박주선 당선자, “약속드린 백배, 천배의 노력 할 터”
  • 박재범 기자
  • 승인 2012.04.11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랑하는 동구민 여러분!
동구의 발전을 위해 일할 수 있는 기회를 주신 동구 주민들에게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앙급지어(殃及池魚, 재앙이 죄 없는 연못의 고기에게 미친다)’의 운명은 이번에도 저를 그냥 놔두지 않았습니다.

예기치 못한 투신사건은 지금도 대단히 가슴 아픈 일입이다. 하지만 시련을 이기고 다시 일어설 수 있도록 성원해주신 모든 분들에게 다시 한 번 고개 숙여 감사드립니다. 선거과정 내내 약속드린 대로 백배, 천배의 노력으로 주민들을 섬기겠습니다. 99%의 시민이 행복할 수 있는 나라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앞으로 의정활동은 구도심인 동구의 상권이탈, 인구감소 등 공동화 문제를 해결하는 데 전력을 다하겠습니다. 그간 신도심 확장에만 나섰던 그간의 정책을 바꿔 신도심과 구도심이 균형 발전할 수 있도록 도시계획을 재정비해야 하며, 이 같은 지자체의 방향 변환을 위해 입법적 지원이 필요합니다.

「구도심 재개발 기금지원 등」관련법령을 개정해 용적률 상한선을 올리고, 공공 임대주택 매입비율을 높여 재개발·재건축 사업의 경제성을 확보해 나가겠습니다.

특히 동구의 재개발·재건축은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사업과 밀접하게 연관되어 있습니다. 이명박 정권의 태업으로 늦어진 문화전당 건립사업을 2014년까지 차질 없이 완공하고, 예술의 거리 특화 관광지역 추진, 서남동 인쇄타운 활성화 등 아시아문화전당 연계사업을 통해 동구의 도심공동화 문제를 해결하고 경제에 활력을 불어 넣겠습니다.

여기에 향후 정치활동에 대해 가장 역점을 둘 점에 대해서는 당장 8개월 뒤 대통령 선거에서 반드시 이명박 정권을 심판하고 세 번째 민주정부를 구성해야 합니다.

정권교체 없이는 복지도, 평화도, 성장도 불가능합니다. 저는 DJ 비자금 수사유보결정으로 김대중 정부를 탄생시킨 일등공신이자, 노무현 정부로 정권을 재창출한 경험이 있습니다. 김대중 정신을 되살려 끊어진 민주정부의 역사를 다시 잇는 정권 교체와 2013년 민주정부 수립에 앞장서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