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한전, 한전공대 부지 선정 결과 수용 협약
광주․전남․한전, 한전공대 부지 선정 결과 수용 협약
  • 박용구 기자
  • 승인 2019.01.04 16: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일, 한전공대(가칭) 성공적 설립 위한 기본협약서 체결
주광역시, 전라남도, 한국전력공사는 4일 오후 3시 정부서울청사 국가균형발전위원회(이하 균형위) 대회의실에서 ‘한전공대의 성공적 설립을 위한 기본협약서’를 체결했다.
주광역시, 전라남도, 한국전력공사는 4일 오후 3시 정부서울청사 국가균형발전위원회(이하 균형위) 대회의실에서 ‘한전공대의 성공적 설립을 위한 기본협약서’를 체결했다.

광주광역시, 전라남도, 한국전력공사 등이 한전공대 입지선정 절차 및 결과에 대해 수용키로 했다.

광주광역시, 전라남도, 한국전력공사는 4일 오후 3시 정부서울청사 국가균형발전위원회(이하 균형위) 대회의실에서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한전공대의 성공적 설립을 위한 기본협약서’를 체결했다.

기본협약식은 송재호 균형위 위원장의 입회 하에 광주광역시장과 시의회 의장, 전라남도지사와 도의회 의장, 한전사장 등이 각각 협약서에 서명하는 것으로 진행됐다.

기본협약서는 한전공대의 조속한 개교목표 달성 노력과 지원, 지자체의 입지선정 절차 및 결과에 대한 수용, 향후 대학 인프라 조성지원 등을 내용으로 하고 있다.

이는 특히 입지선정 경쟁으로 인한 지자체 간 갈등을 해소하고 대학 설립을 성공적으로 이행하기 위해 상호 간 협조체계를 구축하기 위한 것이다.

한편, 한전공대 설립은 에너지 산업을 미래 국가전략산업으로 육성하기 위한 사업으로, 정부 ‘국정운영 5개년 계획’의 광주·전남 상생과제로 추진되고 있다.

현재 최적 입지선정을 위해 한전 용역사에서 구성한 ‘입지선정 전문가위원회’를 통해 평가기준이 마련되었고, 양 지자체의 후보지 추천을 받기 위한 절차가 진행되고 있다.

후보지 추천 이후에는 전문가 위원회 내 심사위원회를 통해 각 후보지에 대한 서면평가와 현장실사를 진행할 예정이며 1월말 최종 후보지 선정을 목표로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