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등 11개 전력공기업 합동 채용설명회
한전 등 11개 전력공기업 합동 채용설명회
  • 윤용기 기자
  • 승인 2016.06.08 2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 하반기 1300명 채용…에너지신산업 분야 채용 늘려

한국전력을 비롯한 11개 전력공기업이 올 하반기에 총 1300명을 신규 채용한다. 이들 기업은 특히 에너지 신산업에 신규인력을 늘리는데 뜻을 모았다.

산업통상자원부는 8일 오후 서울 건국대 새천년관에서 '2016 전력공기업 합동 채용설명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설명회에는 한국전력공사, 한국수력원자력, 남동발전, 동서발전, 서부발전, 남부발전, 중부발전, 한전 KPS, 한전 KDN, 한국전력기술, 한전원자력연료 등 11개 전력공기업이 참석했다.

전력공기업들은 앞으로 신규인력 채용에 에너지 신산업을 반영키로 했다. 에너지 신산업은 신재생에너지, 프로슈머 거래, 전기차, 전기저장장치(ESS) 등 산업융합 또는 기술혁신 등을 통해 새로운 시장과 부가가치를 창출하고 온실가스 감축에 기여하는 에너지관련 산업이다.

채용인원은 한전 723명, 한수원 170명, 한전KPS 160명, 한전KDN 62명, 동서발전 50명 등이다. 이들 전력공기업은 이달 중순부터 채용공고를 시작해 9~10월 채용을 확정한다. 직무능력검사 시험과 직무면접에 신산업 관련 내용도 반영한다.

7월부터 시작되는 필기 및 면접시험에서는 신산업 지식을 평가하고, 신산업 전문직위와 경력개발제도 운영으로 채용후 전문성도 지속 관리할 방침이다.

공기업들은 사전 홍보를 위해 젊은 학생들이 미래성장동력인 신산업에 대한 인식과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합동 채용설명회를 통해 신산업 관련 정보를 제공한다.

산업부 관계자는 “신산업 인재 우대를 통한 신산업 관련 전공 수요확대와 전공신설(에너지IoT 등) 유도, 신산업 기초인력 양성, 부족한 신산업 소프트웨어 및 법·제도 인력양성, 학문간 융합연구 촉진 등이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전력공기업 합동 채용설명회는 매년 상·하반기에 개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최신 HOT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