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 빅데이터 기반 ‘스마트 예측행정시스템’ 구축
여수시, 빅데이터 기반 ‘스마트 예측행정시스템’ 구축
  • 이형권 기자
  • 승인 2022.11.28 1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양한 빅데이터 활용 정책수립 지표 제공, 내달부터 내부 서비스 제공
여수시 빅데이터 기반 스마트 예측행정시스템 구축 (사진=여수시 제공)
여수시 빅데이터 기반 스마트 예측행정시스템 구축 (사진=여수시 제공)

전남 여수시(시장 정기명)는 내달부터 빅데이터 기반 ‘스마트 예측행정시스템’ 내부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28일 밝혔다.

‘스마트 예측행정시스템’은 여수시의 맞춤 데이터와 지도를 융합한 정책지도를 말하며, 사회‧경제 및 시정현황 등 다양한 분야에서 분석 자료로 활용될 수 있다.

분석된 자료는 차트와 그래프로 시각화돼 한 눈에 확인할 수 있고, 여러 분야의 데이터를 융합해 경제, 민원, 복지, 교육, 문화, 환경 등 다양한 정책지표로 표현될 수 있다.

또한 데이터 분석 후 예측 기능으로 ‘지역경제 활성화 분석’과 ‘클린하우스 입지 분석’ 서비스도 제공한다.

“지역경제 활성화 분석”은 지역 내 매출현황을 행정동별, 분야별로 분석‧예측하는 서비스를 말한다.

‘클린하우스 입지 분석’은 가정과 비가정 부문으로 나눠 쓰레기 배출 인구를 분석하고, 배출현황을 여수시 지도와 융합해 클린하우스 입지 후보를 예측하는 서비스다.

여수시는 지난 10일 정기명 시장과 관계 부서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시스템 시연회를 개최하고 최종 보완을 거쳐 내달부터 내부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정기명 시장은 “우리 시가 선도적으로 추진하는 빅데이터 기반 ‘스마트 예측행정시스템’이 효율적으로 이용될 수 있도록 전 직원의 활용능력을 높여나갈 계획”이라며 “다양한 분야에서 효과적인 정책수립의 지표로 활용하고, 시민들께도 시스템을 제공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확대해나갈 예정이다”고 전했다.

최신 HOT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