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불태산 역사‧문화 테마길’ 6월 말 착공한다
장성군, ‘불태산 역사‧문화 테마길’ 6월 말 착공한다
  • 박병모 기자
  • 승인 2021.05.26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산서원, 장군굴, 의기바위 등 역사적 가치 담긴 탐방길
장성 남부권역 관광 활성화를 여는 신호탄 '의미'

고려시대 역사와 문화가 숨쉬는 장성군 진원면 일대를 한눈에 살펴볼 수 있는 ‘불태산 역사‧문화 테마길’이 조성된다. 

장성군 진원면 불태산 일대에 역사‧테마길이 조성된다
6월 말 착공에 들어갈 장성군 진원면 불태산 일대 역사‧테마길 탑방로

주민 참여형 관광자원 사업의 하나로 조성되는 테마길은 역사테마길과 역사문화길, 백토고갯길로 구성된다.  현장 의견 수렴 등을 거쳐 오는 6월 말부터 착공에 들어가 2022년 완공할 계획이다. 

역사테마길은 마을 주위를 가볍게 둘러볼 수 있는 산책 코스다.
진원마을은 고려시대에 ‘진원현’으로 불렸던 곳으로, 그 역사가 자못 깊다. 마을 인근에는 조선 후기 학자 ‘노사 기정진’ 선생을 기리는 고산서원이 있다. 여유 있게 걸으면 20~30분 정도 소요된다.  

역사문화길은 진원마을의 재미있는 역사와 전설을 직접 살펴볼 수 있는 코스로 꾸며진다. 고려 초기에 축성된 진원성과 견훤의 탄생설화 무대인 장군굴, 백제 시대 슬픈 사랑 이야기가 전해 내려오고 있는 의기바위 등 볼거리가 풍성하다.

백토고갯길은 해발 600m 높이의 깃대봉까지 오를 수 있는 등반로다. 중반 지점까지 완만한 산세를 지니고 있어 부담없이 산행할 수 있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불태산 역사‧문화 테마길 조성사업을 통해 마을이 지닌 소중한 문화적 가치를 재발견할 것이다”며  “장성 남부권역 관광 활성화를 여는 신호탄이 될 수 있도록 차질없이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최신 HOT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