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양군, 내년 신규사업만 국비 1,000억 확보
담양군, 내년 신규사업만 국비 1,000억 확보
  • 이길연 기자
  • 승인 2020.12.08 12: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한국정원문화원,고품질쌀유통활성화 등 사업
최 군수,"김영신 부군수 등 국비 확보 총력 나선 결과"고무

담양군은 자립형 생태도시로 발돋움하기 위해 국립한국정원문화원 등 내년 국비예산 1,000억 원을 확보했다.

담양군 청사(원내는 최형식 군수)
신규사업 국비 1000억 확보한 담양군 청사(원내는 최형식 군수)

주요 국비 신규 사업으로는 국립한국정원문화원 건립사업(196억) △대체취수원 개발(111억) △고품질쌀유통활성화사업(105억) △도시재생 인정사업(83억) △산업단지 복합문화센터 건립사업( 41억) △가사문학면 기초생활거점육성사업(40억) △개발제한구역 지원사업(27억) △대나무박물관 복합문화공간조성(19억) △농어촌취약지역 생활여건개조사업(16억) △봉안정미소 문화예술공간조성(4억) △시군역량강화사업(4억)이 해당된다. 

이중 국립한국정원문화원은 196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 금성면 금성리 대나무생태공원 일원 7만㎡ 면적에 정원연구동, 교육실, 온실, 시험포지, 실습장, 전시정원 등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2024년에 완공을 목표로 한다. 

아울러 도비사업으로 △ 첨단문화복합단지 내 고가제 문화관광공원 조성사업(15억) △한재골 숲놀이센터 조성(8억) △저지방한우브랜드육성사업(19억) △정곡・시문・학동 소규모수도시설개량사업(7억)등을 확보했다.

최형식 군수는 “김영신 부군수를 비롯 직원들이 국비 확보를 위해 중앙부처 및 국회 등을 지속적으로 방문한 결과에 힘입어 이같은 결실을 맺었다"며 "여건이 열악한 농어촌지역의 특성상 국도비 확보는 군 재원확보에 중대한 역할을 수행하는 만큼 군민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신 HOT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