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소셜커머스]소셜커머스에 대처하는 우리의 자세
[광주 소셜커머스]소셜커머스에 대처하는 우리의 자세
  • 편수민 기자
  • 승인 2011.02.25 1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지역에도 소설커머스 바람 불어...
제대로 알고 ‘현명한’ 소비 해야..
▲광주지역에 입점한 소셜커머스 사이트들 이다.

광주지역에도 소셜커머스 쿠폰으로 책을 사고 음식값을 지불하는 시대가 다가왔다. 광주지역에 알게 모르게 문을 연 소셜커머스가 10여개에 달해 우후죽순 운영 중인데 믿을만한 신뢰성 있는 업체인지 꼼꼼하게 따져보고 이용해야 할 것 같다.

오늘날은 바야흐로 소셜커머스 춘추전국시대이다. 소셜커머스(Social Commerce)는 소셜미디어와 온라인 미디어를 활용하는 전자상거래의 일종이다. 업체-소셜커머스 대행 -소비자 3자간 유기적 구조로 이론적으로는 업체와 소비자 모두가 이익을 볼 수 있다.
업체는 단시간 내에 많은 소비자를 확보하고 홍보를 할 수 있으며 소비자는 기존 가격의 50% 이상 할인된 저렴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물론 소셜커머스측이 제안한 인원이 채워지지 않아 거래가 불발될 경우 업체는 소셜커머스 사이트에 수수료를 지불하지 않아도 되고 소비자는 전액을 환불 받을 수 있다는 것이 특징이다.
업체에 대해서는 홍보용 이미지 또한 소셜커머스 업체에서 제작해 준다. 큰 틀로만 본다면야 모두 상생하고 윈윈하는 구조임에는 분명하다.

그 매력 덕분에 최초 미국 그루폰(Groupon)을 선두로 세계적으로 확산되는 추세이고, 국내에도 티켓몬스터, 위폰, 쿠팡, 지금샵 등 40여개 사이트가 영업 중이다. 여기에 벌써 2세대 소셜커머스에 대한 논의가 있을 정도로 그 열기는 뜨겁다.
그래서 소셜커머스 대행업체들이 경쟁이 과열된 수도권을 피해, 상대적으로 신규고객 확보가 용이한 지방으로 눈을 돌리고 있다. 그 단적인 예로 지난해 12월 기준 상품개수 443건에서 올해 1월말 기준 1022건으로 지방권의 상품이 두 배로 늘어났다.

이런 가운데 광주지역 거주자들에게 크게 어필하지 못했던 소셜커머스의 열풍이 우리 지역에도 불어오고 있다. 광주지역에 티켓매직, 티켓몽키, 워너프라이스, 텐팡, 코아페, 쿠바이쿠 등의 10여 곳 이상 업체가 신설 되었다.
아직은 홍보가 부족해 발 빠른 얼리어답터 형의 소비자들만 이용하는 추세이지만 어느 순간 내 옆의 친구가 소셜커머스 쿠폰으로 음식 값을 지불하는 풍경이 그리 멀지 않았다.

당장은 이용하지 않더라도 미리 알아두고 차후에 현명하고 기분 좋게 ‘똑똑한 소비’를 하는 것도 나쁘지 않을 것 같아 소셜커머스의 ‘이용수칙’과 ‘장단점’을 생각해둔다면 소셜커머스족이 될 수 있을 것 같다.
당장은 이용하지 않더라도 미리 알아두고 차후에 현명하고 기분 좋게 ‘똑똑한 소비’를 하는 것도 나쁘지 않을 것 이며, 소셜커머스의 ‘이용수칙’과 ‘장단점’을 생각해둔다면 당신도 소셜커머스족이 될 수 있을 것 이다.

<소셜커머스 이용수칙>
1. 본인에게 꼭 필요한 서비스 인지 신중히 판단할 것.
2. 구매조건을 꼼꼼히 따져볼 것.
3. 구매 전, 환불규정을 잘 살펴볼 것.
4. 해당 소셜커머스 사이트의 고객댓글 과 만족평가 등을 확인해 보고,
믿을만한 신뢰 있는 사이트 인지 판단할 것. 

<소셜 커머스 장단점>

 

<장 점>
<단 점>
저렴한 가격에 필요한 물품 구매 :
기존가격의 50~90%의 할인을 받을 수 있다.
 
안전한 거래 : 공동구매 인원이 부족으로 할인을 받을 수 없을 경우, 전액환불 받을 수 있다.
소셜네트워크 서비스(SNS) 연동 : 트위터,페이스북,싸이월드 등으로 좋은 상품정보를 쉽게 공유하고 얻을 수 있다.
서비스의 질과 양 문제 :
-쿠폰 이용고객과 타 고객 간의 차별, 광고와 다른 서비스 제공, 쿠폰 판매 후 CS 사후처리 방관.
-이벤트 종료 후, 환불이 어려움
소셜커머스 업체 난립으로 인한 경쟁 과열:
-제공업체의 가격 낮추기 출혈 등으로 내부부도가 날 경우, 서비스를 자체를 제공 받지 못할 수 있음.
-과도한 물량 제공으로, 일정기간 손님이 몰릴 경우 제대로 된 서비스 받기 어려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광주광역시 동구 양림로119번길 7 영동빌딩 4층
  • 대표전화 : 062-381-5252
  • 팩스 : 062-381-5253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상기
  • 명칭 : 시민의소리
  • 제호 : 시민의소리(일반주간신문)
  • 등록번호 : 광주 다 00130
  • 등록일 : 2001-02-06
  • 발행일 : 2001-02-06
  • 발행인 : 주식회사 시민의소리 문상기
  • 편집인 : 문상기
  • 등록번호 : 광주 아 8
  • 제호 : 인터넷시민의소리
  • 등록일 : 2005-12-31
  • 시민의소리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시민의소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siminsori@siminsori.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