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례군 '남도경관 조성사업' 최종 선정
구례군 '남도경관 조성사업' 최종 선정
  • 박미라 기자
  • 승인 2024.05.14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도 대표 경관모델 발굴 통해, 관광객 유입 및 지역경제 활성화 도모

구례읍 서시천변 일원서 야간 경관 명소 조성 계획
구례군청사 [사진=구례군 제공]
구례군청사 [사진=구례군 제공]

구례군은 전남도 주관 '남도경관 조성사업'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14일 밝혔다.

남도경관 조성사업은 차별화되고 매력적인 경관자원을 활용한 남도 대표 경관모델 발굴을 통해 관광객 유입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할 수 있도록 전남도에서 추진하는 공모사업이다.

공모사업은 전라남도 22개 시군을 대상으로 진행됐으며 1차 서류심사와 2차 현장평가를 최종 대상지를 선정했다.

공모에 최종 선정된 구례군은 사업비 10억원(도비 3억원)을 확보했다.

군은 지난 2020년 8월 8일 수해의 아픔을 치유하는 스토리텔링을 담아 수해복구가 완료된 구례읍 서시천변 제방 일원에 야간 경관조명(조형 경관조명, 빛터널 경관조명, 수목등 등), 편의시설, 포토존 등을 설치해 야간 경관 명소를 조성할 계획이다.

김순호 군수는 “남도경관 조성사업이 힘든 시기를 함께 이겨낸 군민 모두에게 새로운 치유 공간을 제공하고 야간 관광객 유입과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