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군, 보성차(茶) 블렌딩티 싱가포르 고주힌사 수출
보성군, 보성차(茶) 블렌딩티 싱가포르 고주힌사 수출
  • 박미라 기자
  • 승인 2024.04.19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성차 블렌딩한 제품, 싱가포르 백화점 등 유통

고주힌과 보성 우수 농특산물 수출 협의 진행 예정
▲ 보성군은 보성차(茶) 블렌딩티 3종을 싱가포르와 말레시아에 수출했다 [사진=보성군 제공]

보성군은 웅치면 강산농원 영농조합법인이 생산한 보성차(茶) 블렌딩티 3종(그린티, 블랙티, 허브티)을 싱가포르 고주힌(Goh Joo Hin Pte Ltd)사에 수출했다고 19일 밝혔다.

수출 상차식에는 보성군 김규웅 부군수를 비롯한 보성농협 선지영 지부장, 차산업연구소 최정 소장, 팬지데이지(주) 권윤상 대표, 강산농원 김영민 대표 등 관계자 15명이 참석했다.

첫 납품 물량은 약 4만 달러에 이르며 지난해 12월 군과 싱가포르 고주힌, 팬지데이지(주)와 업무협약 체결에 따른 후속 조치로 청정 득량만에서 자란 보성차(녹차, 홍차)와 허브차를 베이스로 블렌딩해 개발한 제품으로 싱가포르와 말레이시아 내 백화점 및 마트에서 유통된다.

군은 금전 3종 차(茶) 수출을 시작으로 싱가포르 고주힌과 함께 보성의 우수 농특산물 수출 협의를 진행 할 예정이며 고주힌사의 ‘뉴문(New Moon) 브랜드 65주념 기념행사’에 맞춰 다양한 마케팅 활동도 계획 중이다.

군 관계자는 “싱가포르의 뉴문(New Moon) 브랜드로 유명한 고주힌사를 통해 동남아시아 시장에 진출하게 돼 한국차의 위상과 브랜드 가치가 더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맛 좋고 품질 좋은 차를 생산해 세계인이 즐기는 보성차를 만들어 차농업인의 실질적인 소득 향상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싱가포르의 ‘고주힌’은 1940년도에 설립해 식품 유통을 비롯하여 전자 등 다양한 분야에서 역내 시장을 선도하는 동남아시아의 대표 기업 중 하나로 ‘뉴문(New Moon)’ 브랜드가 유명한 업체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