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군, 초의선사 두륜 녹차 체험
해남군, 초의선사 두륜 녹차 체험
  • 윤용기 기자
  • 승인 2024.04.17 2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두륜산 녹차체험장 19일 곡우절부터 개방
10명 이내로 도립공원 관리사무소에 사전 예약
▲ 해남군, 초의선사 두륜 녹차 나도 만들어 볼까?

해남군은 곡우절인 4월 19일부터 5월 18일까지 두륜산 도립공원 찾는 탐방객과 군민들에게 녹차밭을 개방하고 녹차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녹차 체험은 관리사무소에서 바구니를 제공받아 잎녹을 채취한 후 두륜산 도립공원 관리사무소 2층에 만련된 녹차 덖음체험장에서 덖고 비비는 등 녹차체험을 통해 나만의 녹차를 만들어 갈 수 있다.

1일 덖음체험 가능인원은 10명 이내로 도립공원 관리사무소에 사전 예약제를 시행한다.

두륜산 도립공원 찾는 탐방객과 군민 등 누구나 이용이 가능하다.

녹차 채엽에 5,000원, 덖음 체험비 5,000원이다.

1인 1kg까지 녹차잎을 채취, 덖음 체험한 후 제공받은 포장지에 넣어 가지고 갈 수 있다.

또한 두륜산 도립공원 관리사무소 내에 직접 만든 차를 마셔볼 수 있도록 음다실을 운영하고 있으며 단체 신청객들이 원하는 경우 다도체험까지 할 수 있다.

두륜산 녹차는 초의선사의 정신이 어린 유서깊은 차이다.

초의선사는 대흥사 일지암에 기거하며 동다송을 저술, 우리나라 차의 중흥기를 이끈 다성으로 추앙받고 있다.

두륜산 녹차 밭은 두륜산 입구 산자락에 약 2만8,000평 면적에 14만주의 녹차나무가 친환경으로 재배 관리되고 있다.

매년 녹차 채취시기이면 녹차 애호가들을 비롯한 가족단위 녹차 체험장으로 인기가 높은 곳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