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군, 2024년 국도비 창군 이래 최대 확보
신안군, 2024년 국도비 창군 이래 최대 확보
  • 윤용기 기자
  • 승인 2023.12.27 17: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도비 4400억원 확보 다도해 섬 관광 활성화 기대
▲ 신안군, 2024년 국도비 창군 이래 최대 확보

전남 신안군은 지난 21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한 2024년 정부예산과 함께 2024년도 국도비 주요 현안 사업비를 4,400억원 확보해 지역발전을 위한 큰 성과를 이뤘다고 밝혔다.

주요 국책사업으로 흑산공항 건설 66억원 국도77호선 개설공사 1,054억원 국도 2호선 시설개량 163억원 수곡~신석 도로시설 개량공사 10억원 등 교통SOC사업과 흑산도항 개발사업 78억원 영산강Ⅳ지구 4-2공구 대단위 농업개발사업 120억원 다목적 농촌용수 개발사업 40억원 수산자원 산란서식장 조성 9억원 등 항만 및 농수산개발사업이 있다.

일반국비 주요 사업으로 미세먼지 차단숲 조성 35억원 추포도 음식관광테마 명소화 사업 10억원 신안 북부권역 염생식물 식생 복원 20억원 무공해차 충전인프라 구축 38억원 농어촌 마을하수도 정비 280억원 천일염 품질 개선 등을 위한 산업육성 24억원 어촌뉴딜300 및 어촌신활력 증진사업 175억원 스마트원예단지 기반조성 36억원 서남해안 섬숲 경관복원 39억원 치유의 숲 조성 27억원 등 지역 현안 해결을 위한 많은 예산이 확보됐다.

이와 함께 2024년도 균특회계 예산으로 517억원을 확보하고 지방이양 전환사업비 391억원과 인구소멸대응기금 80억원을 확보해 관광 활성화 및 다양한 소득사업을 통해 인구 소멸 위기에 적극 대응할 수 있게 됐다.

특히 중앙정부의 건전재정 기조로 정부예산에 반영되지 못한 사업을 국회 심의에서 추가로 반영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인 결과 천일염생산단지 지정용역 등 10건이 국회를 통해 증액되는 결실을 얻었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2024년은 교부세 감소로 군 재정 여건이 더욱 악화될 상황에서 외부 재원을 최대한 확보하고자 지역 국회의원과 전 공무원이 함께 노력한 덕분에 지역발전 도약을 위한 다양한 예산들이 확보됐다”며 “확보된 모든 예산을 효과적으로 활용해 군민 삶의 질 향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