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글로벌모터스를 둘러싼 강기정 시장과 박광태 사장의 불편한 '동거'
광주글로벌모터스를 둘러싼 강기정 시장과 박광태 사장의 불편한 '동거'
  • 박병모 기자
  • 승인 2022.07.05 18:0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두 전·현 시장간의 엇갈린 ‘행보’

그 이유는 뭔가요?

1. 박 전 시장의 3선 도전 당시 정세균 당 대표 
    비서실장인 강 시장의 간접 제동

2. 6·1 지방선거 당시 상대인 이용섭 전 시장 지원

3. 최근 화두로 등장한 GGM 근로자에 대한 
    주거 ·복지·문화  등 ‘사회적 임금’을 둘러싼 ‘견해차’우려


최신 HOT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류달용 2022-07-06 09:08:35
    제 목 : 광주형일자리의 후폭풍.(이전글)

    광주형일자리제품은 관주도형의 케치프레어산물이다?
    현정부화답의 일자리만들기에 부응하여 생산직공무원만들기의 일환으로 행정기관이 제조업에 뛰어드는 무모함이다.
    실체도없는 뉴딜정책에 일자리라면 꺼벅죽는모습이다.
    누가 일자리를만드는데 반대하겠는가?
    자연스러운이치는 기업에서주도하면 어느것하나 흠잡을게없다.
    보여주기 나타내기에 취해서 국가보조금 금지인 WTO협정위반에대해서는 존재조차부정한다.
    세계무역질서에서 통상마잘을 어떻게피하려고 얼굴드러내놓고 보조금을줘서 연봉을 5,000만원을 맞춘다고하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