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시, 4개 농협RPC 통합 창립총회 가져
나주시, 4개 농협RPC 통합 창립총회 가져
  • 윤용기 기자
  • 승인 2020.11.19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평·마한·동강·다시농협 미곡종합처리장 공동법인
나주 쌀 브랜드 통합, 도정시설 개선 등 경쟁력 확보
강인규 나주시장, 김영덕 의장과 도·시의원, 14개 지역농협 조합장, 임원들이  ‘나주시농협쌀조합 공동사업법인 창립총회 및 업무협약’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강인규 나주시장, 김영덕 의장과 도·시의원, 14개 지역농협 조합장, 임원들이 ‘나주시농협쌀조합 공동사업법인 창립총회 및 업무협약’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나주시 관내 4개 농협이 나주 쌀 품질 경쟁력 강화를 위해 미곡종합처리장(RPC)을 하나의 법인으로 통합한다.

나주시(시장 강인규)는 지난 17일 농업기술센터 다목적강당에서 NH농협나주시지부, 남평, 마한, 동강, 다시 4개 농협과 통합RPC 사업체계 구축을 위한 ‘나주시농협쌀조합 공동사업법인 창립총회 및 업무협약’을 가졌다고 18일 밝혔다.

창립총회에는 강인규 나주시장, 김영덕 시의회의장과 도·시의원, 14개 지역농협 조합장, 임원 등 100여명이 참석했으며 대표이사 선임 등 임원선출 및 통합법인 정관, 사업계획서(안)에 대한 의결 승인도 완료됐다.

RPC통합법인은 쌀 수입 개방 확대, 생산 인구 감소, 쌀 소비문화 위축 등으로 대내외적 요인으로 어려움을 겪는 양곡 산업의 자구책으로 추진돼왔다.

‘왕건이 탐낸 쌀’, ‘드림생미’ 등 나주 쌀 브랜드 통합과 노후화한 도정시설의 현대화 등을 통해 유통환경과 소비자의 기호 변화에 적극 대응할 수 있도록 쌀 산업 경쟁력을 강화할 방침이다. 통합RPC는 이날 창립총회를 통해 농림축산식품부에 법인승인을 신청할 계획이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이번 RPC통합을 통해 개별 운영의 한계를 극복하고 나주 쌀 대표브랜드 개발과 통합마케팅 체계를 구축함으로써 나주 쌀 산업의 새로운 동력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공동법인이 농업인들의 희망으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가겠다”고 밝혔다.

최신 HOT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