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농번기 농촌일손돕기…1차 30명 무안 양파 수확 작업
전남도 농번기 농촌일손돕기…1차 30명 무안 양파 수확 작업
  • 주미경 기자
  • 승인 2020.05.13 18: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도는 농번기를 맞아 15일부터 한달간 ‘농촌일손돕기 중점기간’으로 정해 부족한 일손돕기에 나선다.

주로 모내기와 양파·마늘 수확 등을 집중 지원한다.

각 부서별로 모든 직원이 1회 이상 농촌일손돕기에 참여하게 된다. 군부대 등 유관기관·단체도 적극 동참해줄 것을 요청했다.
우선 지난 8일 전남도 농축산식품국 직원 30여 명이 무안군 망운면 송현리 강모씨 농가 4620여㎡ 규모의 양파 수확 작업을 도왔다.

지난 8일 현재 전남지역 모내기는 3%, 양파 수확은 12%가 진행됐다.

김경호 전라남도 농축산식품국장은 “이맘때면 모내기와 양파 수확 등 여러 농작업이 일시에 집중돼 일손이 많이 부족하다”며 “특히 올해 ‘코로나19’ 상황까지 겹쳐 농촌이 일손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어 일손 돕기에 적극 참여해 줄 것”을 당부했다.

 

최신 HOT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