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경찰, ‘대포차’ 훔친 뒤 재 판매 일당 검거
순천경찰, ‘대포차’ 훔친 뒤 재 판매 일당 검거
  • 류기영 기자
  • 승인 2019.05.14 08: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천경찰, ‘대포차’ 훔친 뒤 재 판매 일당 검거

불법 ‘대포차’를 판매한 뒤 위치 추적기를 달아 해당 차량을 다시 훔쳐 판매한 일당이 경찰에 붙잡혔다.

13일 순천 경찰에 따르면 인터넷 중고차 매매사이트를 통해 차량 담보 대출을 해주거나 대포차에 위치추적기를 달아 훔친 뒤 재 판매한 혐의로 4명을 붙잡아 이 가운데 2명을 특수절도 등의 혐의로 구속했다.

피의자 4명은 부산과 경남 일대에 숙소를 얻어 대포차 15대를 상습 유통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피의자 4명을 4개월 간 추적끝에 붙잡았으며 추가 범죄를 수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