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남 고속도로 음주운전 적발, 경찰 순찰차 훔쳐 도주
호남 고속도로 음주운전 적발, 경찰 순찰차 훔쳐 도주
  • 시민의소리
  • 승인 2019.04.26 1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남 고속도로 음주운전 적발, 경찰 순찰차 훔쳐 도주

고속도로에서 만취상태에서 음주운전을 하다가 경찰에 적발되자 경찰 순찰차를 몰고 달아난 50대 남성이 붙잡혔다.

광주 광산경찰서는 26일 만취 상태에서 경찰 순찰차를 훔쳐 달아난 혐의(절도·도로교통법 위반)로 양모(57)씨를 조사하고 있다.

양씨는 전날 오후 3시 30분께 호남 고속도로 산월나들목 인근에서 전남지방경찰청 고속도로 순찰대 순찰차를 몰고 약 8㎞를 달아난 혐의다.

양씨는 면허 취소 수준에 해당하는 혈중 알코올농도 0.209% 상태에서 운전을하다가 음주운전 의심 신고를 받은 경찰이 양씨가 몰던 차를 세워 음주 측정을 했다. 경찰에 단속되자 이런 행동을 했다.

건설근로자인 양씨는 2차례 음주운전으로 처벌받은 전력이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양씨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