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 가야문화축제, 오늘 개막
김해 가야문화축제, 오늘 개막
  • 시민의소리
  • 승인 2019.04.18 1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해 가야문화축제, 오늘 개막...21일까지 “찬란한 가야문화 빛으로 물들다”

장윤정, 진시몬 등 인기가수 축하공연 이어져

제43회 김해 가야문화축제가 ‘찬란한 가야문화 빛으로 물들다’란 주제로 오늘 개막했다.  

김해 가야문화축제 홈페이지
김해 가야문화축제 홈페이지

김해 가야문화축제는 18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수릉원과 수로왕릉, 대성동고분군 등 가야역사문화 현장에서 21일까지 4일간 계속된다.  

축제의 시작을 알리는 고유제부터 웅장하고 화려한 수로왕행차 퍼레이드, 수로왕을 기리는 춘향대제, 내외국인이 하나되는 세계화합 줄땡기기까지 7개 분야 44개 프로그램이 다채로운 볼거리와 체험거리를 제공한다.

식전행사에서는 가야금페스티벌, 공군 군악대 초청공연, 국제자매도시 초청공연과 함께 허왕후를 주제로 한 가야왕후무, 미디어아트쇼 ‘가야이야기’를 선보인다. 아울러 장윤정, 진시몬 등 인기가수들의 축하공연으로 축제의 흥을 돋운다.

이번 축제에는 인도, 미국, 중국, 일본, 베트남 국제자매·우호협력도시에서도 참석해 축제를 즐길 예정이다.

또한 축제기간 첨단기술과 가야의 전통문화가 융합된 ICT가야역사체험관, 인문학 토크콘서트 ‘두근두근 가야사’, 스타쉐프 쿠킹쇼 ‘김해9미를 부탁해’ 등 가야문화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다양한 프로그램들이 이어진다.  

이밖에도 김해가야금축제(19~27일 김해문화의전당), 경남찻사발 전국공모전 및 초대전(16~21일 김해문화의전당), 가야차문화한마당(18~21일 수로왕릉, 수릉원), 김해식품박람회 및 향토음식경연대회(18~21일 대성동고분박물관 주차장), 전국백일장(20일 대성동고분군 광장), 김해전국사진공모전(18~21일 김해예총 전시실) 같은 다양한 연계, 부대행사가 함께 한다.

허성곤 김해시장은 “이번 축제는 가야건국 2천년 세계도시 김해, 가야왕도 김해를 슬로건으로 우리시의 국제화 프로젝트, 역사문화 예비도시 김해를 널리 알린다는 점에서 뜻깊은 축제가 될 것”이라며 “명실공히 가야문화권 대표 역사문화축제로 우뚝 설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