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25일 부터 음주운전 단속기준 강화…현행 0.05%에서 0.03%로
6월25일 부터 음주운전 단속기준 강화…현행 0.05%에서 0.03%로
  • 박어진 기자
  • 승인 2019.02.11 17: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6월25일부터 음주운전 단속기준이 강화된다.

오는 6월25일부터 .강화되는 음주운전 단속
오는 6월25일부터 .강화되는 음주운전 단속

혈중알코올농도 기준을 현행 0.05%에서 0.03%로 강화한 개정 도로교통법이 시행되기 때문이다.

경찰청은 최근 3개월간 음주운전 특별단속을 진행한 결과 혈중알코올농도가 0.03~0.05% 구간으로 측정돼 처벌을 피한 음주운전자가 모두 3674명에 달했다고 11일 밝혔다.

말하자면 단속 기준이 0.03~0.05%에 해당하는 음주 운전자는 매달 1000여명에 이른 셈이다.

이는 특별단속 이전에 비해 월평균 13%가량 감소한 수치지만, 여전히 한 달 평균 1225명에 달한다.

지난해 12월18일부터 음주운전 사고에 대한 처벌을 강화한 ‘윤창호법(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개정안)’이 시행된 이후 경찰의 특별단속에서 적발된 음주운전자는 총 3만2146명으로, 전년 같은 기간(4만1818명)에 비해 23% 감소했다.

음주사고는 3685건으로 전년(5271건) 대비 30% 줄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