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 도암-장흥 유치’ 지방도 817호선 개통
‘화순 도암-장흥 유치’ 지방도 817호선 개통
  • 윤용기 기자
  • 승인 2019.01.09 0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80억 원 투입 2005년 5월 착공 14년 만에 완공
10.48km 전 구간 개통…이동 시간 30분 단축
화순군 도암면 용강리와 장흥군 유치면 대천리를 잇는 지방도 817호선( 10.48km)이 7일 전면 개통됐다.
화순군 도암면 용강리와 장흥군 유치면 대천리를 잇는 지방도 817호선( 10.48km)이 7일 전면 개통됐다.

전남 화순군 도암면 용강리와 장흥군 유치면 대천리를 잇는 지방도 817호선( 10.48km)이 7일 전면 개통됐다. 총사업비 880억 원이 투입돼 2005년 5월 착공한 지 14년 만이다. 기존 도로 선형이 불량하거나 비포장이었던 13km를 터널 2개소와 교량 17개소를 설치해 왕복 2차로 10.48km로 확장·포장했다.

전면 개통에 따라 45분 이상 필요하던 이동 시간이 30분이나 단축돼 물류비용 절감은 물론 교통 이용자의 안전성 확보에 크게 이바지할 전망이다.

화순군 관계자는 “현재 전남도가 화순 이양-장흥 유치 간 지방도 839호선 확포장공사, 화순-남평 간 국가지원 지방도 확장·포장공사가 추진 중이다”며 “이번에 개통된 화순 도암-장흥 유치 간 도로 확장·포장공사는 물론 추진 중인 공사가 차질 없이 완공되면, 화순군을 방문하는 관광객과 도로 이용자들의 교통편의가 크게 향상될 것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