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섭 시장, 2019년 10대 핵심 시책 발표
이용섭 시장, 2019년 10대 핵심 시책 발표
  • 박용구 기자
  • 승인 2018.12.27 13: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의롭고 풍요로운 광주 원년, 혁신과 소통으로 힘차게 웅비하겠습니다”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은 금년에 도시철도 2호선, 광주역과 광주송정역 개발 등 해묵은 현안이 해결됨에 따라 이를 바탕으로 10대 핵심 시책을 중점적으로 추진해 2019년을 ‘정의롭고 풍요로운 광주시대의 원년’으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이 시장은 12월 27일 오전 광주시청 브리핑룸에서 송·신년 기자회견을 열고 2019년 추진할 10대 핵심 시책을 발표했다.

민선 7기의 10대 핵심 시책에 따르면 첫째, 광주형 일자리 사업과 자동차·에너지·문화 등 3대 밸리 조성사업을 본격 추진하여 사업하기 좋고, 기업하기 좋은 광주를 만든다.

광주형 일자리의 첫 번째 사업인 완성차 공장 투자유치를 반드시 성공시켜 다른 지역과 다른 산업으로 확산시키고, 경제자유구역을 지정하고 자동차·에너지·문화 등 3대 밸리 조성에 박차를 가해 광주의 미래성장 동력을 확충한다.

또한, 투자유치 시스템을 혁신하여 ‘광주에 투자하면 수익이 난다’는 공식을 만들어 가고, 인공지능 중심 창업단지와 전국 드론대회 개최 및 관련산업 육성을 통해 4차 산업혁명의 기반을 다진다.

둘째, 2019년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를 역사상 가장 성공적인 대회로 치러내고 이를 계기로 한반도에 평화의 물결이 넘실대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문화·체육 분야의 남북 교류를 시작으로 의약품 등 낮은 단계부터 기초를 다져 나간다.

셋째, 소상공인·전통시장·골목상권 등 자영업자들의 사업여건을 획기적으로 개선한다. 자영업자들의 안정적인 자립 기반을 위해 지역화폐와 광주사랑 카드상품권을 도입해 민생경제를 활성화하고, 중소기업을 지원하는 119 시스템을 구축해 온라인 통합시스템부터, 기업지원 콜센터 개설, 기업애로 창구 일원화, 빅데이터를 활용한 컨설팅 등을 단계별로 지원한다.

넷째, 문화산업을 4차 산업혁명시대 광주성장의 엔진과 일자리 창출의 동력으로 육성한다. 김대중컨벤션센터 제2전시장 조기건립과 호텔, 면시점 유치로 MICE 산업을 육성하고, 상설공연장, 대표음식, 명인 등 지역대표 브랜드를 발굴하고, 광주문화마을 조성, 문화예술통합정보시스템인 광주문화넷 구축 등 관광 인프라를 확충하는 한편, 광주문학관 건립, 한국문화기술(CT)연구원을 유치하여 문화 인프라를 구축한다.

다섯째, 도시철도 2호선 상반기 착공, 광주-대구 내륙철도와 경전선 건설 등 SOC 확충으로 교통 접근성을 획기적으로 개선하고, 군 공항 이전 종전 부지를 스마트시티와 국제테마파크로 재탄생시킬 개발 로드맵수립도 준비한다.

여섯째, 광주천의 수질개선과 수량 확보를 위한 ‘광주천 아리랑 문화물길 조성사업’과 시민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하는 ‘광주천 살리기’를 추진하여 광주천을 시민 모두의 생활공간이자 사랑받는 명소로 재탄생시킨다.

일곱째, 광주다운 도시재생을 통해 광주를 회색도시에서 디자인 도시로 변화시킨다. 외벽 디자인 가이드라인, 구역별 건축물 높이 제한과 미래 유산으로 남길 수 있는 예술성 높은 건축물 조성, 공공의 공간에서 예술적 가치와 실용성을 아우르며 도시재생에 기여하는 광주폴리Ⅳ 프로젝트를 통해 광주의 곳곳에 광주다움을 실현한다.

여덟째, 광주를 자원봉사도시로 만들어 나눔과 연대의 광주정신을 실현한다. 특히, ‘광주형 자원봉사 플랫폼’을 구축해 전문성과 경험을 나누려는 사람과 이웃의 도움이 필요한 사람을 직접 연결하고, 광주시가 참여자의 신뢰성을 보증해 자원봉사를 활성화할 계획이다.

아홉째, 노인, 장애인 등 사회적 약자를 위한 복지와 일자리 인프라를 구축한다. 광주노인회관 건립과 서부권역 노인복합타운 신설로 노인복지 인프라를 강화하고, 복지 서비스 이용 격차와 불편을 해소한다. 또한, 조기은퇴와 퇴직을 맞은 신중년층의 전문성과 경험을 활용해 일자리와 사회참여 기회를 확대할 ‘장년층 생애 재설계 사업’도 추진한다.

열째,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책임지는 안전한 광주를 만들어간다. 폭염과 미세먼지로부터 시민들의 건강을 지키기 위해 ‘3천만 그루 나무심기’와 ‘미세먼지 저감 종합대책’을 추진한다. 또한, ‘광주 인프라 100년 프로젝트’를 추진하여 노후화된 도시기반 시설을 데이터화하고, 선제적·과학적 유지관리체계를 구축한다.

이용섭 시장은 “국가적 과제인 세계수영선수권대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하고, 온 국민의 이목이 집중된 광주형 일자리를 성공시켜 2019년을 ‘정의롭고 풍요로운 광주’ 시대의 원년으로 만들겠다”며 “2019년 추진되는 10대 핵심 시책과 함께 소통과 혁신의 양 날개로 힘차게 웅비하는 광주시정에 시민 여러분께서 큰 관심과 지지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