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광군, 농어촌버스 단일요금 1,000원 시행 협약 체결
영광군, 농어촌버스 단일요금 1,000원 시행 협약 체결
  • 최병철 시민기자
  • 승인 2018.12.03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중교통 활성화로 영광읍 내 주차난 해소에도 큰 도움

영광군(군수 김준성)은 11월 28일 영광군청에서 (유)영광교통 최주태 대표와 단일요금제 시행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2019년 1월 1일부터 영광군 농어촌버스를 이용하는 모든 주민 및 방문객들은 탑승거리에 상관없이 어른 1,000원, 초‧중‧고 학생들은 500원의 요금만 내면 영광군 농어촌 버스를 이용할 수 있다.

현재 영광군 버스는 기본요금 1,300원에 운행거리 10km 초과 시 km당 116.14원의 초과 운임을 추가해 최고 3,000원(영광⇒두우리)까지 요금을 내야 한다.

이번 협약으로 1,000원만 지불하고 전 구간을 이용할 수 있어 군민의 교통비 부담이 크게 줄어들 전망이다.

단일요금제 시행에 따른 운수업체 수입 감소분은 영광군에서 보전하고, (유)영광교통 최주태 대표는 안전한 운행과 시간준수, 노약자 장애인 승객보호, 친절봉사로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약속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