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광의 모텔서 여고생 숨져…함께 투숙한 고교생 2명 긴급체포
영광의 모텔서 여고생 숨져…함께 투숙한 고교생 2명 긴급체포
  • 윤용기 기자
  • 승인 2018.09.14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 영광의 한 모텔에서 여고생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경찰은 함께 투숙한 남고생 2명을 긴급체포한 뒤 조사 중이다.

14일 영광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3일 오후 2시께 영광군 한 모텔에서 A(16)양이 숨져있는 것을 객실을 청소하러 간 모텔 주인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A양은 평소 알고 지내던 고교생 B군(17) 등 2명과 이날 새벽 2시께 함께 술을 마시고 모텔에 투숙했으며 오전 4시 15분께 B군 등 남학생만 모텔에서 나온 것으로 밝혀졌다.

A양의 시신에서 외상 흔적은 발견되지 않아 경찰은 B군 등이 A양을 성폭행한 것으로 보고 특수강간치사 혐의로 긴급체포했다.

경찰은 A양의 정확한 사망 경위를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