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철신 후보자, 전남개발공사장 조만간 취임
김철신 후보자, 전남개발공사장 조만간 취임
  • 박병모 기자
  • 승인 2018.09.07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일 인사청문회 적격판정 받은 보고서 채택...김영록 지사 임명할 듯

김철신 전남개발공사 사장 후보자가 전남도의회 인사청문회를 통과해 조만간 임명될 것으로 보인다.

전남개발공사 인사청문회를 통과한 김철신 전 전남도의장
전남개발공사 인사청문회를 통과한 김철신 전 전남도의장

전남도의회 전남개발공사 사장 인사청문위원회 (위원장 이혜자 의원)는 7일 김 후보자에 대한 청문보고서를 통해 "김 후보자는 도의회 의장, 광양경제자유구역청 조합회의 의장, 민간기업 대표이사 등 기관, 단체를 대표하는 리더로서의 경력이 대다수로 사람을 포용하는 친화력과 소통능력 등의 인화적인 리더십은 탁월한 것으로 판단된다"며 보고서를 전남도로 보냈다.

청문회 적격판정을 받은 김 후보자는 김영록 지사의 임명이 끝나면 그동안 오랜 공백을 메우기 위해 곧바로 취임할 것으로 보인다. .

김 내정자는 순천 출신으로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조합위원회 의장, 전라남도의회 4선 의원 및 의장, 전남도체육회 상임부회장 등을 역임했으며 ㈜호남스틸 대표이사로 재직 중이다.

앞서 지난 5일 12명으로 구성된 인사청문위원회는 김 후보자에 대한 청문회를 열고 도덕성, 가치관, 자질 등에 대한 인사검증을 실시했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