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섭 시장, 산하 공기업 강도 높은 혁신 촉구
이용섭 시장, 산하 공기업 강도 높은 혁신 촉구
  • 박용구 기자
  • 승인 2018.09.03 15:02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밀한 감사 통해 상응하는 책임 물어줄 것” 주문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산하 공기업의 강도 높은 혁신을 촉구했다.

이용섭 시장은 3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9월 정례조회에서 “시민의 세금으로 운영되는 산하 공기업들이 일부 기관을 제외하고는 전혀 제 역할을 못하고 있다. 오히려 시민들께 걱정만 끼치고 있어 존재의 필요성에 대한 의문까지 제기되고 있는 실정이다”고 지적했다.

이 시장은 특히 “산하 공기업의 인사 전횡, 비리, 무사안일, 무능한 리더십과 직원들의 하극상 등이 도를 넘어서고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제가 시장이 된 이후 3대 시정 기치로 혁신·소통·청렴을 강도 높게 추진하고 있지만, 산하 공기업의 기관장과 임직원들은 전혀 움직이지 않고 있다”고 꼬집었다.

아울러 그는 “시장에 취임 이후 ‘인사가 만사’라는 점을 강조하면서 공정하고 투명한 적재적소 인사를 강조했지만, 오히려 일부 기관장은 임기를 얼마 앞두고 자기사람 심기 인사로 조직의 반발을 불러오고 있는 등 매우 구태스러운 모습을 보이고 있다”면서 “산하 공기업을 제대로 관리하지 못한 시청 실국도 책임을 면하기 어려울 것이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이 시장은 “혁신정책관실에서는 행정부시장을 위원장으로 하는 산하기관 혁신T/F를 바로 구성하여 산하기관 인사·조직·청렴 등 전 분야의 혁신방안을 마련하도록 하고 감사위원회에서는 정밀한 감사를 통해 상응하는 책임을 물어주기 바란다”고 주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적페청산 2018-09-04 15:57:26
감사결과를 기다리는 기관도 있고,
지금 감사중인 기관도 있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제대로 결과가 나오지 않으면
아마 지금의 지방 정부도 도덕적으로 큰 타격을 입게 될 것입니다.

류달용 2018-09-04 05:50:34
제 목 : 광주 도시철도공사 사태.

민선7기 시장 이용섭이가 맞는가 아니면 민선6기 연장인가?
시장이 바뀌었는데 전임시장이 재선했는가 헷갈리는게 지금 상황이다.
이용섭 관료주의 권위주의 보신주의가 딱이랬잖아?
맹탕 민선6기 리바이벌 스피커나 놀리고 뭐하나 창의력이 없으니 자리빼야 하는것 아닌가?

도시철도공사 문제 이미 불거저서 논란이었고 수습대책이 필요했었다.
오늘 뉴스로 공개되었으니 파장이 일어날것이다.
좋은방향에서 논란이나 파장이라면 좋겠지만 그여파는 이용섭에게 타켓 짐이된다.
현 도시철도 사장은 이미 문제되어서 민선6기때 제거되었어야 했다.

이용섭 주변은 신문 방송 언론의 모니터링도 안하는 컴맹인가?
언론 신문 시청대변은 단한곳도없고 질타와 유아 유치수준으로 평가하니 시청격떨어서 시민이 얼굴들고 다니겠냐?
현도철 사장 전임시장때 인물로 인정사정 볼것없이 짤라야했는데 눈치보다 이지경됬나?
방치되면 탄핵들어간다는 말나오겠으니 잘좀해라.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