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에서 김포(서울)가는 길 더 편해진다
광주에서 김포(서울)가는 길 더 편해진다
  • 박어진 기자
  • 승인 2018.06.29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일 광주․무안공항 기반 ‘에어필립’ 광주∼김포 첫 취항
광주공항서 29일 취항식 열어

광주와 김포를 오가는 항공편이 하루 2회 늘어난 총 4회 운항된다.

광주광역시는 호남을 기반으로 하는 신생 항공운송사업자 ‘에어필립’이 30일부터 50인승 소형항공기로 광주~김포 노선을 하루 2회 운항한다고 밝혔다.

운항에 앞서 29일 광주공항에서 열린 에어필립 1호기 취항식에는 정종제 광주시 행정부시장, 엄일석 에어필립 회장, 김동철․송갑석․서삼석 등 지역 국회의원, 조무영 부산지방항공청장, 언론사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취항 경과 설명과 테이프커팅, 승무원에게 꽃다발을 증정하며 격려하는 순으로 진행된 취항식에는 항공사 광고모델인 다니엘 헤니가 참석해 관심을 모았다.

그동안 광주~김포노선은 2015년 KTX 호남선 개통 이후 이용률이 감소하면서 현재 하루 2회(아시아나 항공)로 운항횟수가 줄었지만, 주말에는 만석에 이를 정도로 수요가 늘어가고 있다.

이번 에어필립의 광주~김포 노선의 신규취항으로 광주와 전남 시도민의 수도권 이동이 한결 편리해지고 지역공항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광주시 관계자는 “광주공항 이용객 편의를 위해 공항공사광주지사와 긴밀히 협조해 이번 신규취항을 지원해 왔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노선 확대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