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석규 “전남교육 예산 5조원시대 열겠다”
고석규 “전남교육 예산 5조원시대 열겠다”
  • 이완수 기자
  • 승인 2018.05.31 18: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도교육감 후보 31일 무안서 출정식

고석규 전남도교육감 후보는 공식 선거운동 첫날인 31일 오전 9시 무안군 삼향읍 남악리 전남도청 앞 남악우체국 사거리에서 대대적인 출정식을 갖고, 공식 선거운동에 돌입했다.

‘전남교육 희망대장정’으로 명명한 이날 출정식에서 참석자들은 “문재인 정부의 공교육 혁신정책 밑그림을 그린 진보 학자, 행정 전문가인 고석규 후보만이 4차 산업혁명시대 전남 교육을 발전시킬 수 있는 유일한 교육감 후보”라며 힘을 실어줬다.

고석규 진보민주교육감 후보는 첫 유세에서 “문재인 정부 교육 철학의 기본은 공교육 혁신정책”이라며 “공교육 혁신정책 밑그림을 직접 그린만큼 전남 교육을 대대적으로 혁신해 4차 산업시대, 우리 학생들이 다양한 능력을 갖출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대표적인 진보 학자이자, 국립대 총장 시절 탁월한 행정 업무 능력을 선보인 고석구 후보는 “전남 교육을 혁신하는 데는 무엇보다 예산이 필요하다”며 “꿈으로만 생각했던 전남교육 예산 5조원 시대를 열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누구나 정해진 예산을 사용할 수는 있지만, 예산 규모를 늘리는 일은 아무나 할 수 없다”며 “청와대나 중앙 정부에 인적 네트워크가 탄탄한 저만이 이 일을 해낼 수 있다”고 설명했다.

특히 전남교육의 기본 방향으로 ‘사람중심 포용 교육, 미래를 여는 창의·융합 교육’을 천명한 고석규 후보는 “지식이 아닌 인성을 우선하는 교육, 풍부한 인문학적 상상력과 과학기술의 융합에 익숙한 미래 인재를 육성하는데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선포했다.

이날 출정식에는 어르신과 아이를 안은 젊은 엄마 등 다양한 주민들과 지지자 1000여 명이 몰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