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개를 내민 죽순, 대나무숲에서 ‘쑥쑥’
고개를 내민 죽순, 대나무숲에서 ‘쑥쑥’
  • 김다이 기자
  • 승인 2018.05.14 1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담양 죽녹원에서 ‘죽순’ 보면서 봄기운 받아 가세요!

주말에 내린 촉촉한 봄비에 땅을 뚫고 올라온 죽순이 담양 죽녹원 대나무숲길 여기저기서 고개를 내밀고 있다. 비가 온 뒤에 여기저기 돋아나는 죽순이라는 뜻의 우후죽순(雨後竹筍)을 실감하게 한다.

죽순은 조직이 치밀하고 아미노산의 함량이 높아 씹는 맛이 좋고 감칠맛이 뛰어나 전국의 미식가들 입맛을 사로잡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