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불어민주당 광주광역시당 비례대표 확정
더불어민주당 광주광역시당 비례대표 확정
  • 김다이 기자
  • 승인 2018.05.10 14: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청년비례대표 최영환, 광주여성비례대표(장애인) 라현

전국에서 최초로 광역의원 청년비례대표를 도입한 민주당 광주광역시당(위원장 이형석)이 청년비례대표 후보로 최영환(남,34) 후보를 확정했다.

지난 9일 치러진 ARS 시민선거인단 투표에서 최영환 후보는 62.65%를 획득해 37.35%를 기록한 차승세 후보를 누르고 청년비례대표 공천자로 확정되었다.

최 씨는 학력과 정치경력 등이 나타나지 않는 블라인드 채용방식의 정책 프리젠테이션에서 뛰어난 능력을 보여 선거인단의 지지를 이끌어 냈다.

최 씨는 현재 광주시체육회에 계약직으로 근무하고 있는 34세의 청년이다.

이전에는 아시아문화원에서도 계약직으로 일한 바 있어 계약직 신화로 불릴만하다.

장애인 비례대표에는 라현(여,55) 씨가 결정되었다.

라현 후보는 오선희 후보와의 상무위원 투표에서 14:14 동률을 기록해 연장자 우선 원칙에 의거 비례대표 후보자로 결정되었다.

라 후보는 현재 동구 지체장애인협회장과 광주시 지체장애인협회 부회장으로 재직 중이다.

특히 장애인전국체전 광주시 테니스 대표로 활약해 6년 연속 메달을 획득한 독특한 이력의 소유자이기도 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