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인 북구청장 예비후보, 북구 전역에 생활편의시설 확충
문인 북구청장 예비후보, 북구 전역에 생활편의시설 확충
  • 정선아 기자
  • 승인 2018.03.28 0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개 유형별 뉴딜사업 추진...전국 제1 도시재생 선진지로 도약”

문인 북구청장 예비후보는 27일 “북구 전 지역을 대상으로 주차장, 도서관, 공공보육시설 등 생활편의시설을 확충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문 예비후보는 “도시재생 뉴딜사업을 북구 전역에 우리동네살리기, 주거지원형, 일반근린형, 중심시가지형, 경제기반형 등 5개 사업유형별로 나누어 추진하겠다”며 “주민편의시설을 확충하여 전국 제1의 도시재생 선진 자치구로 만들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이와 함께 문 예비후보는 북구가 민선2기부터 꾸준히 추진해 온 ‘아름다운 마을 만들기 사업’을 도시재생 뉴딜사업으로 추진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문 예비후보는 “새로운 지방분권의 시대는 정체된 북구를 한 단계 도약시킬 절호의 기회인만큼 어느 때보다 새 시대에 맞는 북구발전 전략을 갖춘 혁신적인 행정가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