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위원 상임이사, 광산구청장 출마 포기
강위원 상임이사, 광산구청장 출마 포기
  • 김다이 기자
  • 승인 2018.03.08 0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위원 투게더광산나눔문화재단 상임이사가 6·13 지방선거 광주 광산구청장 출마를 포기했다.

강위원 상임이사 측에 따르면 7일 가족과 본인의 건강상의 이유로 “광산구청장 후보로 출마하지 않겠다”는 뜻을 밝혔다고 전해졌다.

강 상임이사는 지난 2월 1일 자신의 블로그에 성희롱 의혹이 제기 된 이후, 2월 13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사과 입장을 밝혔지만, 진실공방은 계속 됐다.

이후 2월 27일 법률대리인단을 통해 선거관리 위원회와 검찰에 성희롱 의혹을 제기한 특정인을 공직선거법 위반(제250조 2항)혐의로 고소했다.

성희롱 문제를 제기한 피해자 A 씨 측은 ‘2003년 강위원 성희롱 사건 백서’라는 문서를 청와대, 국회의원실, 더불어민주당 광주시당 및 지역위원장실, 언론사 등지로 배포한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